입양후기
게시판 상세
3월마지막날 다복이랑 만났어요^^
다복이    Posted at: 2018-04-02 10:12:10   Hit: 2

다복이! 우리집 새식구 이름이에요.

우연히 인터넷으로 유기묘 다복이의 공고를 보게 되었어요.

그날 이후 계속 다복이 사진이 아른아른거렸고 워낙 반려묘에 대해서 알아보던 터라..

샵에서 분양받지말고 다복이를 식구로 맞이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입양 신청하고 공고기간 만료까지 많이 떨렸어요.

아이 데려가도 좋다는 연락 받고 필요한것들을 준비하느라 다복이 데리러 가는 날이 늦어졌어요.

토요일 설레는 마음으로 두시간걸려 다복이를 만났어요!


집으로 오는 길에 동물병원에서 간단한 신체검진 진행 후

설렘반 걱정반으로 아이를 케리어에서 꺼내주었더니


마치 오래전부터 가족이었던것처럼 숨지도않고 거실에 발라당 눕기도 하고

밥도 잘먹고 응아도 화장실에서 이쁘게 잘봤어요.


저녁에는 꾹꾹 잼잼도 하고 - 우리아이야말로 무릎냥이였어요ㅠㅠ.

이렇게 애교쟁이 아이가 왜 유기묘였는지ㅠㅠ..


집에오는 차안에서 계속 이름에 익숙해지도록 불러주고 제목소리에 익숙해지도록

혼자 수다도 떨었더니

이제 아이가 이름만 부르면 쪼르르 달려와요ㅎ


다복이 코는 아마 부비적 거리다가 까진듯 하다고하여 병원에서 연고 처방 받았어요.

털이 피부까지 뒤틀리며 너무 심하게 갑옷처럼 엉키고 오물냄새가 심했던 아이라

동물병원에서도 피부병 위험 있을수 있다고 해서 다음날 무마취 미용 진행했구요.

너무너무 순둥하고 착한 우리 다복이는 미용도 잘하고 집와서 제무릎에서 골골쏭 부르며 꾹꾹하며 잘 놀았어요.


접종을 다 한건지 혹은 어디 안좋은건 아닌지

혈액 및 기타 검진은 아이가 조금 더 적응하면 진행할 예정이에요.


다시 예쁜 털이 나오고 잘적응하는 적응기모습 또 올리겠습니다^^


이렇게 이쁘고 사랑스러운 아이가 저희 가족이 되어서 너무 행복하고 구조해주신분들과 보호해주신 협회에 감사드려요!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수정 삭제 목록
입양후기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659 오랫만에 까망이 왔어요.. 흐니사랑 18.05.17 2
658 작년 9월쯤 가족이 된 사라입니다 [1] 오래사라 18.05.16 2
657 금요일에 입양한 햄스터 양키에요~ [1] 양키엄마 18.05.14 3
656 4월7일에 입양한 봄이 입니다 [1] 조지은 18.05.12 5
655 5월3일에분양받은 라떼근황 라떼맘 18.05.07 3
654 16년 12월에 페럿 입양했었어요~ 김나래 18.05.06 2
653 지난 주 입양한 '나나'입니다.  정기훈 18.05.05 1
652 이렇게 이쁜 아이가 안락사되었더라면 둥이 18.05.05 1
651 3월에 입양한 몽이 뚱이(시츄) seo 18.05.04 1
650 고양이색 끼  대려가라  돈안되니 18.05.01 4
649 150312001  작년 3월 입양한 바다 엄마예요  ... lms402 18.04.25 2
648 입양 8개월차 넘 예쁜 콩이에요 콩이맘 18.04.13 5
647 3월말 입양한 정담이에요~ 엄예우 18.04.13 2
646 아메숏 암컷 1살 입양후기입니다:-) 보리토리맘 18.04.09 3
645 안녕하세요 토요일에 존과 가족이 됐어요!  존스노우 18.04.08 2
644 서울 강서구 우장산동 수컷갈색푸들 공고좀 부탁드립니다 문지희 18.04.07 2
643 귀여운 하양이와 가족이 되었습니다 하양이맘 18.04.04 4
642 입양 1년 ^^  뻬빠 18.04.03 2
641 3월마지막날 다복이랑 만났어요^^ 다복이 18.04.02 2
640 안녕하세요~! 콩이 근황 전하러 몇달만에 들러요 콩이 18.04.01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목록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