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후기
게시판 상세
수심가득한  이애기도 방긋 웃는 날이 올거에요
폴리,부자,토리맘    Posted at: 2018-11-28 20:57:58   Hit: 4

별이된 폴리와 부자형이....첫눈 오기전날  동생으로 보내준 토리에요.

감기 걸려 콧물 흐르는 애를 병원들러  감기치료와 건강검진하고  집에 들였어요.

병원에서는 유치 나오는걸로 봐선  4개월정도 추정한다며,우선 체력보강하고 심신이 안정되면 미용과 목욕 시키래서,

노숙자냄새 풀풀나는  애기에요.

많이 말랐고, 주눅들어 있고,  작은소리도 단 한번도 안내고  눈치만 보면서

구석진곳만 찾아드는  왕 소심쟁이인데... 이런애기가 여기저기 쫄랑거리다 길잃은건 분명 아닐거구..

버린듯 해요ㅜㅜ

보호소에서  안고 나오며... 너는 이제  안락사는 피했구... 보호소 많은 애기들중.. 운좋게 사는길을 택하여 집으로 가는 차에 올라탔으니..

끝까지 평생 책임지고 행복하게 돌봐줄거라 다짐했어요. 

데려온지 5일째.콧물과 기침은 멈췄고... 북어국과,영양제를 짬짬히 먹이면서 기운을 북돋워 주고 있어요.

지금은 이렇듯 수심가득한 얼굴이지만...

반려견에 대해 열심히 공부하면서

마음의 문을 열때까지 천천히 기다려줄꺼니까...

집이 편안해지는 날이오면

방긋 웃는 사진도 올리는 날이 있을거에요.

사지말고 입양해서 한마리라도 안락사에서 구해주세요~

보호소에서 자신을 구해줄 주인만  애타게 눈물흘리며 기다리는 애들이 넘 많아요.ㅠㅠ

토리와 인연 맺게 수고해주신 동물구조협회 직원분들께도 감사 인사드립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 관리자  19.01.10/14:58

    정말 감사해요 토리에게 견주님은 정말 생명의 은인일겁니다. 분명 견주님께 방긋웃으며 달려갈날이 있을꺼에요! 앞으로의 행복할날을 위해!!
수정 삭제 목록
입양후기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643 오늘 입양데려온 루미에요   오해정 19.01.19 0
642 안녕하세요. 작년 5월에 입양한 도담이에요~   도담이 맘 19.01.19 0
641 사랑받아 예뻐진 몽돌이 오늘 근황♥ 몽돌이엄마 19.01.16 2
640 새 이름 한나예요~` 노준호 19.01.15 4
639 벌써 1년이 다되어가네요!! 몽돌이 근황♥ 몽돌이엄마 19.01.13 4
638 1월 10일 입양온 이브입니다~!! 이브가족 19.01.12 3
637 첫눈과 함께 데려간 아기 근황이에요:) 롯시리쮸레이언니 19.01.11 5
636 어제 입양한 두 아이  뿌띠 와 브로컬리 이현희 19.01.11 4
635 1월4일 가족이 되었어요~ [1] 송이엄마 19.01.11 5
634 중성화 저렴하게 할 수 있는 병원 좀 ~ [1] 이현희 19.01.09 5
633 지난 4일 입양한 강아지입니다.  [1] 윤상기 19.01.07 7
632 12월21일 식구가되었어요 [1] 도리엄마 19.01.05 3
631 12월마지막날데려온아이들~~♥(이월이,시월이) [1] 유채은 19.01.05 10
630 17년 4월 29일 입양한 '초코', '파이' 근황 [1] Nyang 19.01.03 5
629 오늘 데려온 아가에요~♡ [1] 이준 18.12.31 5
628 8월28일 입양한 히메예요ㅎㅎ [1] 박지선 18.12.30 3
627 춥지만 뜀박질은 쵝오 [1] 금주선생 18.12.30 4
626 12월 20일에 데려온 웰시코기입니다! [1] 조현정 18.12.27 7
625 이럴거면 입양신청서는 왜받죠? 김경미 18.12.26 3
624 데려온지 한 달 된 뱅갈이 빠르입니다~~ [1] 정우석 18.12.24 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목록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