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후기
게시판 상세
여기 입양 절차에 문제가 있습니다!
terry    Posted at: 2019-07-23 22:25:52   Hit: 1

안녕하세요. 입양 절차에 문제가 있는것 같아 글을 남깁니다. 

많은 사람들이 글을 보고, 입양 절차가 조금이라도 개선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요 


제가 공고가 올라오기 전부터 눈여겨 보고 있던  미니핀 아이가 있었습니다. 

미니핀을 키우던 사람이었고 몇주전에 떠나보내고 슬픔에 젖어 있다 발견한 아이였습니다. 

차마 슬픔을 이겨낼 자신이 없어서 머뭇머뭇 거리는 사이에 이쪽으로 공고에 올라왔다는 사실을 알았고. 

공고기간이 끝나고 계속 입양 되지 않는것을 보고 전화를 드렸습니다. 

이 아이를 임보하고 싶다고, 입양자가 없으면 제가 데리고 있을테니 절대 안락사 하지 말아달라고 

협회에서는 다행히도 미니핀 아가 입양을 원하는 분들이 계신다고, 제가 임보하시고 싶다 하더라도 입양신청을 해야한다고 하더라구요. 

그날 바로 신청했습니다. 그리고 또 한주 한주 흘러 분명 입양 원하는 분들이 있다고 했음에도 공고에 계속 남아 있어

7월18일 목요일 협회에 전화 하였습니다. 

이아이 입양자 분이 있다고 했는데 왜 안데려가는거냐, 없으면 내가 데리고 가겠다 했더니 저는 다음 다음 순서라고 하더라구요, 

지금 입양 하려는 사람이 연락이 안되고 문자로만 연락이 되어 내일 통화하기로 했는데, 또 연락이 안되어서 기다리는중이라고, 

오늘까지 대기해본 후 다음 분으로 넘어 갈거라고 하더라구요, 


그말만 믿고 있었어요. 주말에 입양가겠거니 생각하고 있었고

주말지나고 7월22일 월요일에 입양 갔나 공고를 찾아보는데 공고가 사라졌드라구요? 

공고가 벌써 50페이지 까지 넘어 가면서 있어서 애가 혹시 안락사 당하면 어떡하나 노심초사하며 봐왔는데 아예 공고가 없어졌어요.


전국 동물보호관리시스템 http://www.animal.go.kr 에서 조회를 해봤습니다. 

"자연사" 

설마설마 자연사 라니요?


자연사 했다네요. 사유를 물으니 재채기가 있고 흑색 설사를 하고 밥을 안먹는다고 되어 있다고, 

입양자는 24일에 직접 보고 상태 확인 하겠다고 하셨다는데 그사이 19일에 자연사 했다고...... 

하.....제가 전날 18일에 전화 했었는데요?! 

아니 개를 제대로 돌볼 수 없으면 제대로 돌볼 수 있는 사람한테 보내세요. 

이게 방치지 뭡니까. 


제가 답답한것은 공고기간 끝나고 7일~10일 이내로 입양을 끝내 주셔야 하는거 아닌가요?

3-4주가 되어가도록 입양을 가지 않고 있는게 맞는 일인지.  

입양자가 연락이 안되면 바로 다음 순서로 넘어 가는게 맞는거 아닌가요? 혹은 당장 올수 있는 사람한테 아이를 넘겨 주셔야 하는거 아닌가요? 

제가 임보 하겠다고 했는데. 

아니 어떻게 한명한명 스케줄을 맞춰주면서 3-4주가 되가도록 열악한 환경에서 작은 철장에서 아이는 방치될 수 있나요. 

보호소 열악 하고, 아이도 넘쳐 난다면서요. 그럼 빨리 가정을 찾아 갈수 있게 해주셔야 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우선순위 입양 대기 순서 변경 해주세요. 

빨리 데리고 갈수 있는 사람을 우선순위로 입양 대기자 순서 절차를 바꿔주세요. 

마냥 대기하다 차디찬 철장에서 죽어나가는 강아지가 없게 해주세요. 

사지말고 입양 하라면서요. 입양 하겠다는데 왜 죽게 내버려두나요. 


투명하게 공개해주세요. 

자연사 했으면 공고에서 아예 사라지는게 맞나요? 

자연사 했으면 자연사 했다고, 안락사 했으면 안락사 했다고 공고 올라온 자료 그대로를 남겨주세요. 


저말고도 아래  680번 글보시면 말티즈 입양 하시려던 분과 제 경우가 전혀 다르지 않습니다. 

같은 일이 반복 되고 있다면 문제가 있는게 분명 합니다. 


설마 자연사가 아닌 안락사 되었다고는 생각 하지 않겠습니다. 

설마 안락사 되었으면 정말 큰 벌을 받으실 거예요.


꼭 바꾸어 주세요. 꼭이요.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수정 삭제 목록
입양후기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709 서울-중구-2019-00111 / 페페 입양 후기 후추페페 19.12.06 0
708 우리호두  소식전해요   호두 친구가 필요한가봅니다 호두 19.12.03 0
707 11/18 입양후기(포천-2019-00833) 김승휘 19.12.03 1
706 우리는 가족 2 애견 미용실 다녀오기 세븐텐뚜엘 엄마안나 19.12.02 2
705 포천에서 너무 많은 아이들이 오네요 쁘아 19.11.28 1
704 해리가 우리집에 온지 벌써 한달이란시간이 넘었어요~~!... 해리아빠 19.11.28 1
703 191004-016 김포-00560 비숑 입양한 봉봉맘... 봉봉맘 19.11.26 2
702 벌써 입양 한 달이 다 되어 가네요^^ 토리 19.11.25 2
701 어제 입양한 송파-2019-00223 입양 후기 입니다... 뭉이 19.11.24 1
700 우리는 가족  1 아빠와 함께 가을 산책하기 세븐텐뚜엘 엄마안나 19.11.24 3
699 10월19일. 한달된 아가를 입양했었어요.  똘망이 보호자 19.11.16 2
698 입양한지 1년 반이나 지났네요! (SN: 180521-... 지각생 19.11.14 2
697 2019.12.05 UPDATE-잘 지내고 있습니다.-... 땡이네 19.11.13 2
696 입양한지 한달이 되어 가네요 호두엄마 19.11.11 2
695 10월17일 입양한 페르시안입니다 마니집사 19.11.07 5
694 마루 입양후기 입니다~~ 황선경 19.11.07 2
693 오늘 입양했어요~^^ 엄준식 19.11.05 2
692 [초코파이국자] 근황 초코파이국자 19.11.05 2
691 호두 입양후기 호두 19.11.02 1
690 2016년 10월 29일 입양한 몽이의 3주년 소식입니... 이지인 19.10.31 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목록 보기